UN과 국제협력

알바니아 - 아폴로니아 여행

여성연합 | 2011.06.28 17:40 | hit. 4464 | 공감 0 | 비공감 3



5월 14일 토요일, 알바니아 여성연합은 매년 시행되는 프로그램인 <일일 여행> 을 떠났다.


올해 여행의 목표는 ‘아폴로니아 고대 도시의 유물과 아르데니카의 수도원’이었다. 날씨가 무척이나 좋은 날이었다. 평소 이 여행은 세대를 막론하고 이루어졌는데 올해는 2명의 어린이들과 할머니 그룹까지 포함하여 21명이 다녀왔다.


첫 번째 여행 방문지는 카바자 근처의 커피바로 근사한 풍경과 맛있는 음료를 제공해 주었다. 아폴로니아에서는 고고학 공원을 산책였고, 기념비들이 있는 장소에선 드리다 레제피 회원의 상세한 설명을 통해서 그곳의 역사를 알 수 있고, 고대 건축 기술과 역사의 존재를 느낄 수 있었다.


또한 피어(지역명) 여성연합의 주주제나 술룰라마니 국장과 3명의 피어(지역명) 여성연합 회원과 우리는 고대 유적인 아폴로니아 발굴을 시작한 프랑스 고고학자의 집도 방문하였다. 그리고 알바니아 역사를 알 수 있는 아르데니카의 수도원에 위치한 오래된 비잔틴 교회로 가는 동안 피어 여성연합 회원들과의 돈독한 시간을 가졌으며 기념촬영도 했다.


이 여행은 우리에게 우리나라를 알게 해주는 좋은 기회가 되며, 또한 회원들 간의 관계향상과 심정으로 서로를 연결하게 해 주는 계기가 되고 있다고 생각하면서, 참가자들은 이런 프로그램을 기획한데 대한 고마움을 전달하며 함께 행복해 하였다.

 



Albania-Apollonia Trip


Last Saturday 14 May, the Albanian WFWP organized a sightseeing day trip, what has now become an annual event. This year the goal of our excursion was the remains of the ancient city of Apollonia and a monastery in Ardenica. The weather was definitely on our side and the beautiful sunrays on the Saturday morning very encouraging. We gathered around 8 o'clock and departed joyfully. As usual, the trip united generations -- we had a group of grandmothers as well as two children, all together 21 participants. Also as usual, we had some "pairs" of sisters, sisters-in-law, daughter and mother in law, etc. Our first stop was at a coffee bar around Kavaja where everybody enjoyed a beautiful view and a refreshing drink, offered by WFWP. We arrived in Apollonia shortly before 12 o'clock and took a walk around an archeological park, where Mrs Drita Rexhepi offered us a very thorough explanation about the history of the place and its various monuments. We were quite amazed with the ancient building techniques, felt the psence of history and enjoyed nature. Besides the ancient remains we visited also a house of the French archeologist who started excavations in Apollonia. After a short rest we departed for Ardenica, where we were welcomed by Zsuzsanna Sulejmani, WFWP director for the city of Fier, and three ladies, members of WFWP in Fier. We had a moment for sharing together while walking up to the old Byzantine church at the monastery in Ardenica, where we could again connect to another part of Albanian history. After a commemorative photo we all departed for Tirana, stopping on the way for a late lunch.


The trip was a good chance to better know our country and of course deepen our relationships and connect in heart. All participants were happy and expressed their gratitude for organizing such a program.

twitter facebook

▲ 이전글프랑스 - 어머니의 날 기념행사 - 가정에서 부터 시작하여 인류, 세상 그리여성연합2011.06.28 17:42
▼ 다음글알바니아 - 에 대하여여성연합2011.06.28 17:36